빗썸, 전세계 가상화폐 거래소 중 거래량 1위 기록

국내 가상화폐 거래소 빗썸이 전세계 가상화폐 거래소 중 거래량 1위를 차지했다.

가상화폐 거래소 랭킹 정보 기업 코인힐스는 28일 오전 9시 37분, 국내 거래소 빗썸의 비트코인 거래량이
총 22만7643.89개를 기록, 전세계 거래소 중 가장 높은 거래실적을 기록했다고 28일 밝혔다. 빗썸의 거래량을 금액으로 환산하면 7100억원에 달한다.

 


▲전세계 주요 가상화폐 거래소의 거래 현황

 

전세계 가상화폐 거래소 약 115곳 중 폴로닉스는 최근까지 부동의 1위를 유지했다. 거래가 가능한 가상화폐는 총 65종으로,
가상화폐 간 거래까지 포함하면 약 90여개의 거래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빗썸은 비트코인, 이더리움, 대시, 라이트코인, 이더리움 클래식 등 총 6개의 가상화폐 거래 서비스를 제공 중으로, 폴로닉스와 비교 시 취급하는 가상화폐 종류가 적다.
이를 두고 빗썸 측은 비트코인과 이더리움 거래로 폴로닉스를 추월한 것에 더 큰 의미를 두고 있다.

최근 가상화폐 시세 하락세가 거래량을 증가로 이어지고 있다. 지난 주말을 기점으로 비트코인과 이더리움 등 가상화폐 시세가 눈에 띄게 하락하면서 거래량이 크게 증가했다.
이더리움은 27일 23시에 23만원의 가격대가 형성했다. 6월 평균 이더리움 시세가 37만원인 것과 비교하면 약 33%쯤 하락한 것이다.

비트코인의 6월 평균 시세도 320만원대를 기록했지만, 같은 시점 9%가 하락한 290만원대의 거래가격을 형성했다.

빗썸 관계자는 “최근 가상화폐 하락세와 맞물려 새롭게 시장에 진입하려는 이용자가 늘고 있다”며
“안전한 거래를 위해 빗썸 임직원 모두가 야근까지 하면서 서비스 운영에 매진하고 있다”고 말했다.

저작권 (c) IT조선

1 댓글

정회원 등급 이상의 회원에게만 댓글쓰기 권한이 있습니다. 등록을 원하시면 여기를 클릭하세요.